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상계백병원 의료진 자가격리… 40대 양성 판정 따라

공유
12


상계백병원 의료진 자가격리… 40대 양성 판정 따라

center
서울 상계백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은 40대 환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의료진이 자가격리됐다.

상계백병원에 따르면 24일 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은 40대 환자 A씨가 1차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달 20일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호소하며 검사를 받았지만, 한차례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병원 측은 A씨의 동선을 추적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의료진 16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들은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