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코로나19 환자 하루 만에 갑절로 증가… 전국 확산

공유
0


코로나19 환자 하루 만에 갑절로 증가… 전국 확산

cente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22일 200명 이상 급증, 하루 만에 갑절로 늘어났다.

경북 경주에서는 세 번째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42명, 오후에 87명 등 하루에만 신규 환자 229명이 추가됐다.

이에 따라 확진자는 433명으로 전날의 204명보다 배 이상 불어났다.

경북에서는 이스라엘 성지순례에 참여한 도민 다수가 확진됐다.

이스라엘 성지순례에 참여한 경북도민 39명(서울 가이드 1명 포함) 가운데 9명이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밤늦게 의성주민 9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경남과 광주에서 1명, 부산에서도 2명이 추가 확진됐다.

또 경북 경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41세 남성이 코로나19 감염자로 확인됐다. 이 남성은 지난 21일 사망 후 실시된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동안 확진자가 없었던 강원, 세종, 울산, 대전에서 한꺼번에 환자가 쏟아지면서 사실상 전국으로 확산했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가 231명으로 전체 확진자의 53.3%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