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에서 50대 여성 첫 코로나19 확진 판정

공유
5


인천에서 50대 여성 첫 코로나19 확진 판정

center


인천 부평구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50대 여성 확진자가 나왔다.
인천시 등에 따르면 22일 오전 인천 부평구에 거주하는 50대 여성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는 긴급회의를 열어 질병관리본부 등 유관기관과 함께 여성이 이동한 경로 등을 조사 중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