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포천에서도 육군 장병 코로나19 확진…"대구로 휴가 다녀와"

공유
0


포천에서도 육군 장병 코로나19 확진…"대구로 휴가 다녀와"

center


경기도 포천시는 22일 육군 모 부대 소속 A씨(21)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0~14일 휴가기간 동안 대구시 수성구 집에 다녀온 뒤 부대로 복귀했다.

이후 21일 오후 10시부터 기침·가래·오한·근육통·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여 포천시보건소 선별진료소와 경기도의료원 포천병원을 거쳐 다시 부대로 복귀한 뒤 1인실에 격리됐다.
이 부대에는 200명 이상이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은 A씨를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할 예정이다.

경기도의료원 포천병원은 응급실을 폐쇄했다.

A씨는 부대 복귀날인 14일 대구에서 기차를 타고 서울역을 거쳐 1호선 소요산역에서 내렸다.

버스를 타고 연천 전곡읍에 하차, 부대차량을 타고 포천시 창수면으로 이동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