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주도 코로나19 양성 추가…대구 방문 WE호텔 여직원

공유
0


제주도 코로나19 양성 추가…대구 방문 WE호텔 여직원

center


제주도는 22일 서귀포시 회수동 WE호텔에서 근무하는 여성 A(22)씨가 1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제주대 음압병실에 격리하고, 가검물을 채취해 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검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고향인 대구를 방문했다.

호텔 근무 중 19일부터 기침 등의 증상이 나타나 해열제를 복용하다 21일 오전 선별진료소인 서귀포 열린 병원에 내원했다.

도는 A씨가 근무했던 WE호텔을 잠정폐쇄하고 A씨와 함께 거주 중인 A씨 어머니를 자가격리 조치했다.

앞서 22세 현역 해군 장병이 제주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최종 확진을 받았다.

이 장병은 지난 13일부터 18일까지 휴가를 받아 고향인 대구를 방문했으며, 대구에서 여러 곳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구체적 동선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이 장병은 대구를 찾았을 당시 주로 여자 친구와 함께 다녔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