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대구 신천지 교회 폐쇄 조치보다 더 강한 대책 필요"

공유
1


문 대통령, "대구 신천지 교회 폐쇄 조치보다 더 강한 대책 필요"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권영진 대구시장과 통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된 상황을 청취했다.

문 대통령은 통화에서 "정부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코로나19 대응에 전력을 다하고 있는 대구시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을 격려했다고 윤재관 부대변인이 출입기자단 메시지를 통해 알렸다.

문 대통령은 "잘 챙겨보겠다. 대구 시민들이 불안해하실 것 같다"며 "대구시에 빠르게 확진자가 늘고 있는 상황이라 중앙 정부의 지원과 방역이 필요하면 언제든 말씀해 달라"고 했다.
또 "어려움에 처한 대구 시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조기 종식을 기대하며 그때까지 시장님과 대구시의 고민을 함께 나누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과도 통화, 격려와 함께 향후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너무 고생하셔서 그동안 일부러 전화를 자제했다"며 "대구시가 어려운 상황인데 대구시와 소통하면서 군 의료시설을 활용하거나 마스크 지원 등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또 "대구시 차원에서도 신천지 교회 폐쇄 조치를 취하는 등 조치를 취하겠지만, 뭔가 조금 더 강력한 대책이 필요할 수도 있다"며 "그런 대책을 빨리빨리 할 수 있게 대구 쪽 문제는 발빠른 대응을 보여주시라"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