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마스크값, 최대 27% 올라…4인 가족 한 달 38만 원 부담

공유
0


마스크값, 최대 27% 올라…4인 가족 한 달 38만 원 부담

center
보건용 마스크 가격이 2주 사이에 최대 27%나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시민모임은 지난 14일 기준 소셜커머스(쿠팡·위메프·티몬)와 오픈마켓(11번가·G마켓) 등 5개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하는 KF94와 KF80 성인·어린이용 등 4개 보건용 마스크 가격을 조사한 결과, 지난달 31일보다 13~27%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소시모에 따르면 4개 마스크 중 개당 평균가격이 가장 많이 오른 품목은 KF80 어린이용으로, 2주 전의 2052원보다 27.2% 오른 2610원으로 조사됐다.

KF94 어린이용 마스크와 KF80 성인용 마스크는 각각 23.8%, 16.4% 인상된 3305원, 3099원이었다.

가장 덜 오른 KF94 성인용 마스크도 3148원에서 3575원으로 13.6% 인상됐다.

2018년 4월 가격과 비교하면 성인용 마스크 KF94는 202.5%, KF80는 183.5%나 올랐다.

또 동일한 입자차단 성능 마스크도 판매자에 따라 최대 9.5배 가격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시모는 "4인 가구가 매일 마스크(KF94)를 교체한다고 가정하면 4주 동안의 구입가격이 무려 38만 원 넘는다"고 지적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