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화천산천어축제 낚시터 연장…보트낚시 18일부터 운영

공유
0


화천산천어축제 낚시터 연장…보트낚시 18일부터 운영

남은 산천어 소비…1시간 2∼6명 탑승·체험료 1만5000원

center
2020 화천산천어축제 폐막한 16일 오후 강원 화천군 화천천 축제장에서 축제 관계자들이 연장 운영기간 보트낚시 시연 체험을 하고 있다. 화천산천어축제는 올해 포근한 겨울날씨에 얼음낚시를 하지 못하자 17일부터 산천어 소비와 지역경기를 살리고자 낚시터 연장과 보트낚시를 운영하기로 했다. 사진=연합뉴스
강원 화천군이 2020 산천어축제 폐막 이후 낚시터를 연장 운영키로 한 가운데 새로운 낚시 프로그램이 도입돼 관심을 끈다.

포근한 날씨에 녹아내렸던 화천천 축제장에 일명 래프팅 보트를 타고 낚시를 하는 보트낚시다.

화천군은 17일부터 연장 운영키로 한 수상낚시터와 대낚시터에 이어 보트낚시를 18일부터 운영한다.

축제는 지난 16일 폐막했지만 포근한 날씨와 코로나19 영향 등으로 관광객이 급감, 지역경기를 끌어올리려는 노력의 하나다.

특히 축제 기간 준비했다가 20t이 넘게 남게 된 산천어 물량과 농산물을 소비하기 위해서다.

보트낚시는 최소 2명에서 최대 6명까지 탑승이 가능하며, 1회 이용 시간은 1시간이다.
체험료는 1인 1만5천원이며 유료 입장객에게 5천원권 상품권이 지급된다. 미취학 아동은 무료다.

화천군청 공무원은 보트낚시 운영을 위해 지난 16일부터 이날 오후까지 보트낚시 점검을 위한 시연을 했다.

또 낚시체험 연장 운영이 시작됨에 따라 수상낚시터 인근에 회센터와 구이터도 운영을 이어간다.
올해 산천어축제는 축제 기간 포근한 날씨로 인해 메인프로그램인 얼음낚시터를 제대로 열지 못한 데다 코로나19 사태, 동물 학대 논란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이 때문에 화천산천어축제를 돕기 위해 최근 지역 내 기관과 사회단체, 군부대, 향토기업, 출향 군민회 등 각계각층의 농산물 구매 운동도 벌어지고 있다.

화천군 관계자는 "보트낚시는 얼음낚시, 수상낚시와는 다른 색다른 재미가 있다는 평가가 나와 가족단위 관광객에게 인기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무엇보다 안전을 최우선으로 연장 운영 기간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