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주총 필수정보 공시 누락 기업 속출

공유
0

주총 필수정보 공시 누락 기업 속출

center
정기 주총 시즌을 앞두고 주총 관련 공시에 기재해야 하는 정보를 빠뜨린 상장기업이 속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한국거래소 기업공시채널(KIND)에 따르면 개정 상법 시행령이 지난달 29일 시행돈 이후 지금까지 6개 상장기업이 주총 소집공고 공시에 이사·감사 후보자의 체납 사실 여부·부실기업 임원 재직 여부·법령상 결격 사유 여부를 표기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해화학, 대양금속 등 코스피 상장기업 2개와 샘코, 한류AI센터, 제일제강, 지스마트글로벌 등 코스닥 상장기업 4개다.

3개 항목은 이번에 개정된 상법 시행령에 새로 포함된 내용으로 상장기업은 이사·감사 후보자에 대한 충실한 검증을 돕기 위해 주총 소집공고에 이 같은 정보를 넣어야 한다.

상법 등 시행령 개정으로 바뀐 관련 법 규정을 미처 숙지하지 못한 기업들의 단순 실수일 가능성이 크지만, 법적 처벌 대상이 될 수 있다.

상장회사협의회는 가뜩이나 외부감사 강화, 섀도 보팅 폐지 등으로 정기 주총이 힘들어진 데다 주총 시즌 직전에 상법·자본시장법·국민연금법 시행령이 일제히 개정돼 관련 제도가 바뀌면서 여러 기업이 예전보다 많이 어려워하는 것이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