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일본 정박 크루즈선 코로나19 확진자 70명 추가…총 355명

공유
0


일본 정박 크루즈선 코로나19 확진자 70명 추가…총 355명

center
일본 요코하마항에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가 정박해 있다. 사진=뉴시스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70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자가 추가로 확인됐다고 16일 NHK와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일본 후생노동상은 이날 NHK의 시사 프로그램인 ‘일요토론’에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

크루즈선 탑승자 약 3700명 중 누적 감염자 수는 355명으로 늘었다. 이날 오전 11시 현재 일본 내 감염자 수는 408명에 이른다. NHK에 따르면 크루즈선 감염자 중 14명은 중증이다.

후생노동성에 따르면 크루즈선 추가 감염자 70명 중 38명은 발열이나 기침 등의 증상이 없는 상태다.

지금까지 크루즈선 탑승자 중 1천219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가 이뤄졌다.

일본 정부는 탑승자 전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해 음성 판정자는 19일부터 순차적으로 하선시킬 계획이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