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무디스, "신종 코로나 한국 기업 신용도 부정적"

공유
0


무디스, "신종 코로나 한국 기업 신용도 부정적"

center


국제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이 한국 기업의 신용도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무디스는 이날 "한국 기업 중 신종 코로나 확산 사태가 장기화될 경우 가장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산업은 유통, 자동차, 반도체·전자, 정유, 화학, 철강 등 6개"라고 지적했다.

유통업체에 대해서는 "고객들이 오프라인 매장 방문을 줄이면서 매출과 이익이 감소할 수 있다"며 "전자상거래 경쟁이 치열해져 이미 어려움을 겪어온 유통업체들의 영업실적에 더 큰 압박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동차, 반도체 및 전자업체에 대해서는 "중국 춘제 연휴 연장으로 중국 내 생산라인에 차질을 빚을 위험이 있다"며 "이 산업들은 중국 업체의 부품에 일부 의존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 정유, 화학, 철강 등 원자재 업종은 "가장 큰 단일 수요처로서 중국의 경제활동 둔화 위험에 노출돼 있다"며 "이미 낮은 수준에 있는 스프레드(제품과 원재료 가격 차이)가 중국 수요 부진 때문에 더욱 낮아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