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비상 상황에도 경제활력 소홀히 할 수 없어"

공유
0


문 대통령, "비상 상황에도 경제활력 소홀히 할 수 없어"

center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라는 비상 상황 속에 있지만, 경제 활력을 지키고 키우는 일도 결코 소홀히 할 수 없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부산시청에서 열린 '부산형 일자리 상생협약식'에 참석, "부산형 일자리 상생협약은 다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에 큰 힘을 주는 매우 기쁜 소식"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부산형 일자리가 더욱 값진 것은 모두가 합심해 최고의 일자리를 만들었다는 것"이라며 "부산시와 함께 부산의 기업, 대학, 기관의 역량이 총동원됐고 노사민정이 한 걸음씩 양보해 힘을 모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상생형 일자리야말로 좋은 일자리"라며 "상생형 일자리에서 시작된 노사 화합의 새로운 문화가 외국으로 가려는 국내 기업의 발걸음을 돌리고, 외국인투자 유치에도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고 했다.

또 "올해는 더 많은 지역에서 상생형 일자리가 마련돼 확실한 변화를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정부는 지역 상생형 일자리를 확대하고 지역 경기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