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우조선해양, 10개 아동센터 방문해 이웃과 온정 나눠

공유
0


대우조선해양, 10개 아동센터 방문해 이웃과 온정 나눠

center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왼쪽)이 지난 30일 지세포 일운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우은영 센터장에게 교구재 구입을 위한 상품권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 임직원들이 지역 소외 이웃을 찾아 온정을 나누며 한 해를 마무리하는 따뜻한 연말을 보냈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30일 이성근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거제시 관내 10개 아동센터를 찾아 교구재 구입을 위한 상품권과 과자, 사탕 등을 담은 선물세트를 전달하며 특별한 송년회를 가졌다.

이번 송년회는 단순한 성금 전달이나 직원들만 모여 산행 등 단합대회를 하던 일반 송년행사와 달리 저소득층, 차상위계층, 조손 한부모 가정 등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지역 아동들을 찾아 직접 만나며 연말연시 의미를 더욱 뜻깊게 했다.

이날 임직원들은 10개 조로 나눠 거제 지역 아동센터를 방문해 아이들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담당자들과 따뜻한 덕담을 나누며 추운 겨울이지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온정의 손길을 보냈다.

이 사장은 “비록 작은 도움의 손길이지만 한 해를 마무리하면서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에 매우 행복하고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대우조선해양은 앞으로도 나눔 활동으로 따뜻하고 행복한 거제를 만드는 향토기업의 역할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 임직원들은 자발적으로 구성된 각종 봉사단체들이 지역 불우이웃과 복지시설 아동, 독거노인들을 수시로 방문하고 돌보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