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동국제강, 컬러강판 럭스틸로 금속가구 만들어 선봬

공유
0


동국제강, 컬러강판 럭스틸로 금속가구 만들어 선봬

center
동국제강은 컬러강판을 럭스틸을 이용해 만든 금속가구를 론칭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이 세계최초로 컬러강판을 럭스틸(Luxteel)을 이용해 금속가구를 만들었다.

동국제강은 금속가구 전문업체 ‘레어로우(rareraw)’와 함께 금속가구 신제품 ‘시스템000(SYSTEM000)’을 협업해 론칭했다고 19일 밝혔다.

‘SYSTEM000’에는 동국제강 프리미엄 컬러강판 럭스틸이 사용됐다.

‘선도장 방식으로 생산되는 컬러강판(PCM)’이 금속가구 제작에 적용된 것은 이번 협업이 세계 최초다.
다양한 질감과 패턴을 구현해낼 수 있는 럭스틸의 장점과 디자인에 특화된 제품으로 세련된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한 레어로우의 가공기술력이 이번 협업을 성사시켰다.

최근 가구업계에서는 가구에 조명 등 다양한 액세서리를 접목하는 제작방식이 트렌드다. 이에 비해 컬러강판은 가공을 자유롭게 할 수 있어 목재, 석재 대비 조명 등 다양한 액세서리를 접목하기에 용이하다.

또 럭스틸은 제품 폐기 후 소재를 재활용할 수 있어 친환경적이다.

동국제강과 레어로우가 협업한 'SYSTEM000'은 동국제강 부산공장과 페럼타워에 우선적으로 설치될 예정이며 향후 카페, 서점, 상점 등 주요 핫플레이스에 설치돼 홍보가 진행될 예정이다,

동국제강은 레어로우와 손잡고 기존 기업간 거래(B2B)방식의 영업을 넘어 일반 소비자까지 럭스틸에 대한 마케팅 효과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