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평양방송, 문 대통령 "멍텅구리 짓만 일삼아"

공유
0

평양방송, 문 대통령 "멍텅구리 짓만 일삼아"

center


북한 평양방송은 15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남조선의 현 당국은 당장 존망의 위기에라도 처할 것 같은 위구심에 사로잡혀 외세에 조선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구걸하는 멍텅구리 짓만 일삼고 있다"고 또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평양방송은 이날 '외세의존으로는 그 어떤 문제도 해결할 수 없다'는 제목의 보도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방송은 "남조선의 현당국자는 남조선을 방문한 어느 한 나라의 외교부장을 만났다"며 지난 5일 문 대통령이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을 접견한 사실을 거론하고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중국 정부의 긍정적 역할과 기여에 대해 감사드린다" 등의 발언을 한 것을 '구걸'이라고 주장했다.

또 지난 7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에 관해 30분간 통화한 것을 두고도 "조선반도 정세와 북 비핵화를 위한 한미공조 방안에 대해 쑥덕공론을 벌였다"고 비하했다.

방송은 "남조선 당국이 외세에 빌붙어 관계개선과 평화를 구걸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며 열을 올렸지만 실제로 북남관계와 조선반도의 정세가 완화된 것이 아니라 더욱 악화했다"며 "외세의존으로는 그 어떤 문제도 해결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