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육군 몸짱 달력' 판매 재개

공유
0

'육군 몸짱 달력' 판매 재개

center


복장 문제로 판매가 중단됐던 '육군 몸짱 기부 달력'이 오는 9일부터 다시 팔린다.

2일 육군에 따르면 전후방 각지에서 근무하는 현역 군인 13명은 장병 체력 단련 분위기 조성과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 기부'를 위해 '2020 강한친구 육군 몸짱 달력'을 제작, 지난달 20일부터 판매하기 시작했다.

판매 수익금 전액은 사랑의 열매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육군본부 보훈지원과가 운영하는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을 통해 희생 장병들에게 기부될 예정이었다.

판매 시작 당일 유튜브에 올라온 육군 달력 홍보 영상은 조회 수 약 16만9700회를 기록하고 댓글이 700여개 달리는 등 호응을 얻었지만 21일 육군본부의 요청으로 판매가 중단됐었다.

달력 속 일부 군인이 육사생도 제복을 입고 있는 점이 문제가 됐다.

육사생도 제복을 걸친 채 신체를 노출하는 등 행위가 부적절하다는 지적도 나왔다.

이에 따라 육군본부는 육사생도 제복이 아닌 전투복으로 대체하도록 지시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