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도로공사, 건설인력 취업지원 종합포털 '도공JOB마켓' 이달 오픈

공유
0

도로공사, 건설인력 취업지원 종합포털 '도공JOB마켓' 이달 오픈

다양한 취업정보 제공과 건설인력 취업지원을 연계한 사이트
원도급사 직접시공제·기술검토용역·취업연계형 인턴제 등 도입

center
도공JOB마켓 포스터. 사진=한국도로공사
한국도로공사가 건설인력 취업지원을 위한 종합포털 '도공JOB마켓'을 선보인다.

도로공사는 건설인력에 특화된 맞춤형·실시간 취업정보를 제공하는 '도공JOB마켓'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이달 말 개설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도공JOB마켓은 구직자를 기술·기능·청년·일반인력 4개 그룹으로 분류해 지역·직종 등에 맞는 맞춤형 구인·구직정보를 무료로 제공하는 사이트이다.

지역별로 검색할 수 있는 '지도로 찾아보는 구인공고', 자신의 이력을 쉽게 업데이트 할 수 있는 '기능인 이력관리 서비스' 등 건설 분야 구직자의 특성을 고려한 서비스도 지원된다.
도로공사는 원도급사 직접시공제 도입, 기술검토 용역 신설, 취업 연계형 인턴제 시행도 마련하는 등 도공JOB마켓을 단순한 인력매칭 사이트가 아닌 건설인력 취업지원 종합포털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원도급사 직접시공제는 원도급사가 해당 공사에 자신의 인력을 직접 투입해 시공하는 제도로 도공JOB마켓을 통해 목공, 철근공 등 필요한 기능인력을 고용할 수 있다. 동시에 건설인력의 다수를 차지하는 비정규 일급제 인력의 근로여건 향상을 기대할 수 있다고 도로공사는 설명했다.

기술검토 용역은 이번에 신설하는 내용으로 시공단계의 각종 기술검토와 안전성 검토를 수행하는 자문기구를 두는 제도이다.건설현장의 안정적인 시공과 함께 중소 엔지니어링 업체에 신규 일거리를 공급할 수 있다.

취업 연계형 인턴제로 운영 중인 청년취업 디딤돌 프로그램은 도공JOB마켓에서 건설현장별 채용정보 확인과 구인·구직 매칭을 지원해 준다.

이밖에 도로공사는 도공JOB마켓 이용실적이 우수한 건설사에 혜택을 제공하기로 하고, 원도급사엔 설계변경 시 협의단가 우대를, 하도급사엔 별도의 금융지원 혜택을 줄 계획이다.

도로공사는 이달 1일부터 홈페이지 시범운영에 들어가 도공JOB마켓의 기업과 개인 회원 가입을 받고 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