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세계 수영 동호인 축제 '마스터즈대회' 5일 광주서 개막

공유
0

세계 수영 동호인 축제 '마스터즈대회' 5일 광주서 개막

선수권대회 열린 광주서 개최...84개국 6천여 동호인 참가
경영·다이빙·수구·아티스틱·오픈 워터 등 5개 종목 펼쳐져

center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 포스터. 사진=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원회
세계 수영 동호인의 축제인 '2019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가 5일부터 18일까지 14일간 광주광역시에서 개최된다.

이 대회는 지난달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이어 열리는 수영 축제로 전 세계 84개국 60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1986년 일본 도쿄에서 처음 개최된 마스터즈대회는 2015년 제16회 러시아 카잔 대회부터 선수권대회와 함께 열렸다.

참가 자격은 국제수영연맹(FINA)에 등록된 각국의 수영연맹을 통해 만 25세(수구 30세) 이상이면 누구나 출전이 가능하다.

하이다이빙을 제외한 경영, 다이빙, 아티스틱 수영, 수구, 오픈 워터 등 5개 종목에 59개 세부 경기가 열리며 우리나라는 110여개의 수영 동호회에서 1000여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이용섭 조직위원장 겸 광주시장은 "마스터즈대회는 치열하게 경쟁하는 선수권대회와는 달리 수영 자체를 즐기는 동호인의 축제"라며 "광주의 멋과 맛, 흥을 즐길 수 있도록 많은 준비를 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