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철도명가’ 한화건설, 대형철도기술형사업 2연속 수주

공유
0

‘철도명가’ 한화건설, 대형철도기술형사업 2연속 수주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2공구 이어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9공구 사업권 따내

center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건설공사 제9공구 영통역 조감도. 사진=한화건설
한화건설이 최근 1459억 원 규모의 복선전철 건설공사를 수주하는 등 잇따라 철도 분야에서 성과를 올리고 있다.

1일 한화건설에 따르면,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기술형 입찰로 발주한 1459억 원 규모의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제9공구 건설공사를 수주했다. 이 사업은 경기도 화성시 동탄역부터 안양시 인덕원역까지 연장 37㎞에 이르는 지하철도 구축 사업 중 9공구 공사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해 말 총 사업구간 12개 공구 중 1공구와 9공구를 턴키(설계, 시공 일괄입찰) 방식으로 발주했으며, 보기 드문 대형 철도기술형 입찰 사업으로 업계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이번 입찰에서 한화건설은 고려개발, 호반건설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높은 철도 기술력을 바탕으로 경쟁사들을 제치고 수주에 성공했다.

이미 지난 2월 한화건설은 기술형 입찰로 발주된 1829억 원 규모의 도봉산~옥정 광역철도 2공구사업을 따냈다. 이번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사업 수주로 기술형 입찰사업에서 연타석 성과를 거둔 셈이다.

한화건설 박용득 토목환경사업본부장은 "기술형 입찰 2연속 수주는 그 동안 축적해 온 한화건설의 철도 기술력을 입증한 것"이라고 자평한 뒤 "예비타당성 면제 사업을 포함해 기술형 입찰, 민간제안사업 등 양질의 토목환경사업 수주에 역량을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