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문 대통령 경제라인 교체… 정책실장 김상조·경제수석 이호승

공유
0

[속보] 문 대통령 경제라인 교체… 정책실장 김상조·경제수석 이호승

center
그래픽=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청와대의 경제정책 컨트롤타워인 정책실장과 경제수석을 동시에 교체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김수현 정책실장 후임에 김상조(57) 공정거래위원장을, 윤종원 경제수석 후임에 이호승(54·행정고시 32회) 기획재정부 1차관을 각각 임명했다.

김수현 정책실장과 윤종원 경제수석이 임명 1년도 채 되지 않아 교체됐다는 점에서 경제 부진에 따른 문책성 인사라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김 실장은 작년 11월 임명된 지 224일 만에, 윤종원 경제수석은 작년 6월 임명된 지 360일 만에 청와대를 나가게 됐다.

문 대통령이 집권 3년 차에 접어들면서 눈에 보이는 경제 성과 도출을 강조했지만, 경제성장률과 고용 등 경제 지표가 나아지지 않자 경제정책 입안의 한 축인 청와대 경제라인에 책임을 물은 것으로 분석된다.

청와대 경제 투톱을 동시 교체로 공직 분위기를 쇄신하려는 의도도 있는 것이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청와대 일자리비서관을 하다 작년 12월 기재부 1차관으로 승진한 이호승 신임 경제수석은 6개월 만에 다시 청와대로 입성하게 됐다.

김 신임 정책실장은 서울 대일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경제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성대 무역학과 교수를 거쳐 참여연대 경제개혁센터 소장, 한국금융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이 신임 경제수석은 광주 동신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와 미국 조지아대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국제통화기금(IMF),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 청와대 일자리비서관을 지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