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민연금, “경영개입 의도 전혀 없다”

공유
0

국민연금, “경영개입 의도 전혀 없다”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국민연금은 대한항공 주주총회에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이사 연임을 반대한 것과 관련, "기업 경영에 개입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다"고 밝혔다.

국민연금은 28일 보도자료를 내고 "국민연금의 주주권은 국민의 위임을 받아 소유하고 있는 권리이고, 시장경제 원리를 충실히 이행하는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결정은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에서 '수탁자책임 전문위 운영규정', '국민연금 기금운용 윤리강령' 등의 절차와 방법에 따라 투명하고 공정하게 결정한 것"이라고 했다.
조 회장이 이사직을 박탈당한 뒤 재계 등에서 "국민연금이 민간기업의 경영권을 좌지우지하는 '연금사회주의' 우려가 있다"는 등의 비판이 나온 데 대한 대응이다.

국민연금은 또 수탁자위 일부 위원에게 '이해상충' 문제가 있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법무법인의 자문을 받아 대한항공 안건을 논의하기 전에 위원 제척 여부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국민연금은 수탁자위가 전체회의를 열어 조 회장 연임 반대를 결정한 과정에 대해서도 규정과 절차에 따라 했다고 주장했다.

애초 심의를 맡았던 수탁자위 산하 주주권행사분과에서 찬반 의견이 팽팽히 맞서자 전체회의로 확대해 의결권 행사 방향을 결정했다는 것이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