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조폐공사 지난해 매출 4806억원...6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 경신

공유
0

조폐공사 지난해 매출 4806억원...6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 경신

center
한국조폐공사 경영 추이 그래프. 자료=한국조폐공사
[글로벌이코노믹 김철훈 기자] 한국조폐공사가 지난해 창립 이래 최대 경영실적을 다시 한 번 경신했다.

조폐공사는 11일 '2018년 결산' 결과 지난해 매출액은 4806억원, 영업이익은 95억원으로 6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는 화폐 제조량 감소 등 전통적 주력사업의 정체에도 불구, 공공분야 중심으로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고 적극적으로 해외 시장을 개척한 덕분으로 풀이된다.

올해 매출액 목표는 4910억원으로 잡았다. 이를 위해 조폐공사는 ▲공공역할 강화를 통한 사회적 가치 지속 창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서비스'의 성공적 안착으로 국민편익 증대 ▲'기본과 원칙' 기반의 품질관리로 무결점 제품 구현 ▲지속성장을 위한 R&D(연구개발) 및 해외시장 개척 강화 ▲기업문화 혁신을 통한 조직 경쟁력 제고 등을 5대 중점과제로 선정해 추진키로 했다.

이와 함께 양질의 일자리 확대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상반기중 정원의 4% 수준인 50명을 블라인드 방식으로 채용할 계획이다. 조폐공사는 2014년 50명, 2015년 49명, 2016년 71명, 2017년 60명, 2018년 97명 등 최근 5년간 정원의 20%가 넘는 327명을 신규 채용한 바 있다.

조용만 사장은 "올해를 '세계 최고의 조폐 ‧ 인증 ‧ 보안 서비스 기업'이라는 비전 달성의 원년으로 삼고, 시대와 국민이 필요로 하는 공공역할을 능동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철훈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