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 파산금융회사 채무까지 확대

공유
0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 파산금융회사 채무까지 확대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금융감독원과 예금보험공사는 11일부터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의 정보제공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

기존 서비스도 파산금융회사의 예금 관련 정보를 제공했지만 피상속인의 채무정보는 별도의 조회 절차를 거쳐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정보제공 범위 확대로 앞으로는 별도 추가절차 없이 파산금융회사의 채무정보에 대해 상속인이 일괄 조회할 수 있게 됐다.

조회 결과는 상속인 금융거래 조회서비스 접수 이후 3~10일 이내에 예금보험공사 홈페이지나 금감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금감원 관계자는 "간과하기 쉬운 파산금융회사의 채무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돼 상속의사 결정 과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