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 부총리, "일자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전력투구"

공유
0

홍 부총리, "일자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전력투구"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5차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일자리 분야에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확실한 변화를 끌어내도록 3가지에 주안점을 두고 전력투구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민간이 일자리 창출의 주역이고 민간투자가 일자리 확대의 원천"이라며 "특히 고용창출력이 높은 서비스산업 활성화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청년과 여성, 어르신 등 취약계층의 고용상황을 개선하고 중소기업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와 고용위기산업 및 업종 지원도 강화하겠다"고 했다.
이날 안건으로 올라온 기업투자 프로젝트 이행상황에 대해서는 "삼성동 글로벌 비즈니스센터(GBC) 건립 프로젝트는 서울시 건축허가를 마치는 대로 상반기 중 착공에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1조5000억 원 규모의 포항 영일만 공단증설 프로젝트도 "포항시가 1월 중 부지조성 공사를 발주해 6월까지는 공장증설에 필요한 부지가 공급될 것"이라고 했다.

3500억 원 규모의 여수 항만배후단지 개발 프로젝트는 다음달부터 구체적인 배후단지 개발계획을 수립하고, 4500억 원 규모의 여수 국가산단 내 공장증설 프로젝트는 하반기에 매립 인허가 절차를 진행할 수 있다고 했다.

두 번째 안건인 공유경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서는 "숙박, 교통뿐 아니라 공간, 금융, 지식 등 사회 전반의 다양한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한 분야별 지원책과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려 했다"고 말했다.


이정선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