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 찾아간 보험금 ‘내보험 찾아줌’에서 청구하세요

공유
2

안 찾아간 보험금 ‘내보험 찾아줌’에서 청구하세요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일부터 '내보험 찾아줌'(http://cont.insure.or.kr)에서 보험금 찾기뿐 아니라 찾은 보험금을 바로 청구할 수 있도록 사이트를 업그레이드한다.

금융당국과 보험업계는 지난해 12월 18일 온라인에서 보험가입 내역과 숨은 보험금 규모를 통합 조회할 수 있는 '내보험 찾아줌'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를 통해 지난달 말까지 소비자가 찾아간 숨은 보험금 규모는 240만5000건, 3조125억 원에 달했다.

그러나 11월 말 현재 여전히 약 9조8130억 원 규모의 숨은 보험금이 남아있는 상태다.

'내보험 찾아줌'에서 숨은 보험금을 찾아도 보험금을 청구하려면 소비자가 개별적으로 해당 보험회사 홈페이지, 콜센터, 계약 유지·관리 담당 설계사 등을 찾아 별도로 진행해야 해 불편한 것도 숨은 보험금이 여전히 많은 이유다.

이에 따라 금융당국은 '내보험 찾아줌' 업그레이드를 통해 각 보험회사 온라인 청구시스템에 바로 접속할 수 있도록 연결, 보험금을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했다.

온라인 보험금 청구가 불편하거나, 유선 상담 후 보험금을 청구하고 싶은 소비자를 위해 콜백 서비스도 시작한다.

보험 수익자가 숨은 보험금 조회 후 연락받을 '전화번호'를 남기면 해당 보험회사 직원이나 담당 설계사가 직접 연락, 상담·안내하고 보험금 청구를 도와준다.


이정선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