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DGB대구은행, '독도등대 근무직원' 후원금 전달…10년째 이어온 선행

공유
0

DGB대구은행, '독도등대 근무직원' 후원금 전달…10년째 이어온 선행

center
DGB대구은행이 독도등대 근무직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윤진웅 기자] 10년째 이어지고 있는 DGB대구은행의 꾸준한 독도 사랑이 독도에 근무하는 직원들의 애국심을 고취했다.

DGB대구은행은 지난 27일 포항지방해양수산청을 방문해 독도등대 근무직원의 후생복지를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 전달식에는 DGB대구은행 황병욱 부행장을 포함해 포항지방해양수산청 전우진 청장과 독도등대 근무직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독도등대(독도항로표지관리소)는 지난 1954년 무인등대로 설치된 후 1998년 12월에 유인등대로 바뀌었다. 현재 등대원 6명이 2개조 나뉘어 1개월씩 교대로 뱃길을 밝히고 있다.

오늘 전달된 후원금은 독도등대 근무에 필요한 운영 기금 및 물품 조달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독도등대 근무직원 후원금 전달은 지난 2009년부터 DGB대구은행이 포항지방해양수산청과 협약 후 10년째 진행하고 있다.

DGB대구은행의 박명흠 은행장 직무대행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독도등대를 든든히 지키며 환한 불을 밝히는 등대지기에게 감사의 뜻을 표한다. DGB대구은행은 앞으로도 지역대표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독도 사랑에도 앞장서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DGB대구은행은 지난 2001년 금융권 최초로 사이버 독도지점을 개점했다.


윤진웅 기자 yjwdigital@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