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고척IPARK' 본격 출항…HDC현대산업개발 '디펠로퍼' 역할 기대

공유
1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고척IPARK' 본격 출항…HDC현대산업개발 '디펠로퍼' 역할 기대

문화, 행정 서비스, 원스톱 쇼핑이 융합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꿈꾼다

[글로벌이코노믹 윤진웅 기자]
center
'고척IPARK' 관계자들이 건설사업 기공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제공

서울남부교정시설부지에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고척IPARK'가 들어선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23일 기공식을 열고 사업의 출항을 알렸다. 고척IPARK는 실수요자를 위한 주택공급 확대라는 정부의 주거정책과 맥을 함께하는 사업으로 이날 행사에는 이인영 국회의원, 이성 구로구청장, 박칠성 구로구 의원, 김상엽 LH 전략사업본부장, 고척아이파크대한뉴스테이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 관계자, HDC현대산업개발 권순호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서울시 구로구 고척동 100번지 10만5000여㎡ 부지에 들어설 고척IPARK는 총 2205세대의 주택과 더불어 복합행정타운, 공원 등이 함께 조성되는 대규모 복합 개발 사업이다. 크게 복합개발부지와 공동주택부지로 구성되며 복합개발부지는 25∼45층 6개 동 1457세대(전용면적 64㎡ 823세대, 79㎡ 634세대) 3만5000여 평의 대규모 상업 시설이 조성된다. 공동주택부지는 23∼35층 5개 동 784세대(전용면적 64㎡ 470세대, 79㎡ 278세대)로 구성된다.

◇ HDC현대산업개발, '디벨로퍼' 역할 기대

리츠 사업으로 추진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공기관의 공공성과 민간의 차별화된 상품성이 결합된 도시개발 사업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아파트와 공용 및 부대시설, 대규모 판매시설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대한토지신탁과 함께 리츠에 공동출자자로 참여해 투자자 역할도 맡게 된다. 이는 주거 시장 구조 변화에 맞는 플랫폼으로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창출하는 디벨로퍼로서의 사업영역 확장으로 풀이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6년 9월 LH의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공모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후 같은 해 10월 HUG, AMC와 함께 리츠 법인((주)고척아이파크대한뉴스테이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을 설립하고 올해 6월 LH와 약 5697억 원의 도급공사계약을 체결했다. 현재 부지조성 중이며 내년 상반기 임차인을 모집할 예정이다.

앞서 HDC현대산업개발은 수원아이파크시티, 해운대 아이파크 등의 개발사업으로 디벨로퍼의 역량을 증명해왔다. 또 지난해 동탄호수공원 IPARK에서 기업형 임대주택을 선보인 바 있으며 일산에서도 리츠를 통한 새로운 개념의 임대주택을 준비 중이다.

◇ 고척IPARK, '소통의 장' 꿈꾼다

고척IPARK는 지역주민을 위한 공공기여시설 및 복합행정시설, 공유형 문화커뮤니티를 통해 외부공간과 연결하고 소통하는 도시공간을 꿈꾼다. 단지 내 계획된 기반시설부지에는 도서관, 육아커뮤니티, 건강생활지원센터 등을 갖춘 복합행정타운이 설립될 예정이다. 복합개발부지에는 국공립 어린이집, 공방 및 문화센터, 어린이 도서관 등 지역주민들과 함께 호흡하는 공간이 마련된다. 또 주거와 상업, 생활 밀착형 편의시설이 연계된 공유공간은 지역 공동체를 위한 문화커뮤니티 공간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내 원스톱 쇼핑도 가능하다. 복합개발부지 내 형성될 스트리트몰, 대규모 쇼핑공간, 대형마트 등은 편리한 라이프 스타일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 교통체계와 주거환경개선에도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주변 지역과 연계한 도로정비를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가로공간을 조성하고 안전한 통학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설정 및 교통안전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다. 여기에 연도형 가로공원과 소통형 문화공원도 더해질 전망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임대 운영을 통해 단기수익이 아닌 중장기적 가치를 창출하고 구도심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지속가능한 도시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윤진웅 기자 yjwdigital@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