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토부, 자동차 번호판체계 바꾼다… 내년되면 번호판 소진

공유
1

국토부, 자동차 번호판체계 바꾼다… 내년되면 번호판 소진

center
승용차 등록번호체계 개선 설문. 사진=국토부
[글로벌이코노믹 김진환 기자] 국토교통부는 11일부터 2주간 온라인 국민 의견수렴을 실시해 2019년부터 적용될 새로운 자동차 등록번호판 개선(안) 마련한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우리나라 자동차 등록대수 증가에 대응하고 비사업용 승용차 등록번호 용량을 반영구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자동차 등록번호 용량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
승용차의 경우 등록번호 2200만개의 용량이 포화된 상태다. 매년 80만대 수준으로 번호판이 증가하는 것을 감안하면 2019년 하반기에는 모든 번호판이 소진될 것으로 예상된다.

등록번호 용량 확대를 위한 등록번호체계 개편과 병행해 디자인이나 글자체도 변경할 계획이다.

의견수렴 기간은 3월 25일까지다. 국토교통부 누리집에 접속해 의견을 남기면 된다.


김진환 기자 gbat@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