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스위스 스타트업 '마인드메이즈', VR공간에 감정 전달하는 장치 개발

공유
1

스위스 스타트업 '마인드메이즈', VR공간에 감정 전달하는 장치 개발

가상공간의 아바타에 실시간으로 감정 반영하는 'MASK' 기술
인간이 실제 표정 만드는 것보다 더 빨리 아바타에 반영

center
'마인드메이즈(MindMaze)는 VR 헤드셋에 연결된 장치를 통해 사용자의 표정을 가상공간의 아바타에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MASK' 기술을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자료=mindmaze.com
[글로벌이코노믹 김길수 기자] 스위스 가상현실(VR) 스타트업 '마인드메이즈(MindMaze)'가 가상현실(VR) 헤드셋에 연결된 장치를 통해 사용자의 표정을 가상공간의 아바타에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MASK' 기술을 발표했다.

구글의 경우, 얼굴을 촬영한 이미지를 통해 감정을 읽는 기술을 채용했지만, MASK는 발포성 수지 패드에 내장된 전극을 통해 뇌에서 발생된 전기 신호를 정확하게 감지해 게임 내 아바타에게 전달시켜 표정을 만들어낸다.

또한 인간의 생체 신호를 분석해 감정을 읽을 수 있기 때문에, 현실과 VR 세계를 보다 가깝게 연결할 수 있으며, 개개인에 대응한 학습 알고리즘을 사용해 감정을 예측할 수 있어, 인간이 실제 표정을 만드는 것보다 더 빨리 아바타에 반영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마인드메이즈는 기술 보급과 확대를 위해 저렴한 VR 헤드셋 용 패드도 개발했으며, 호환성을 고려해 구글의 데이드림(Daydream)과 오큘러스 리프트, HTC 바이브(Vive) 등의 헤드셋으로도 테스트할 수 있다.

창업자이자 CEO '테즈 타디(Tej Tadi)'는 "MASK는 VR를 메인 스트림에 진출시킨다는 목표 아래, 감정을 매우 효과적으로 VR에 도입하는 것을 가능하게 했다"고 밝혔다.

center
MASK 기술은 게임 분야뿐만 아니라 의료 분야에서도 활용이 기대되고 있다. 자료=mindmaze.com

MASK 기술은 게임 분야뿐만 아니라 의료 분야에서도 활용이 기대되고 있으며, 표정을 읽는 기술과 원거리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특징으로 다양한 치료 프로그램에도 적용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