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세계 상위 2천개 기업 중 18위…중국 공상은행 1위

공유
0

삼성전자, 세계 상위 2천개 기업 중 18위…중국 공상은행 1위

center
삼성전자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16년 세계 상위 2000개 기업'(The World's Largest Companies 2016) 순위에서 18위를 차지한 것으로 확인됐다. /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조은주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16년 세계 상위 2000개 기업'(The World's Largest Companies 2016) 순위에서 18위를 차지한 것으로 확인됐다.

포브스가 25일(현지시간) 발표한 '2016년 세계 상위 2000개 기업' 리스트에 따르면 우리나라 기업은 총 67개사가 순위 안에 포함됐다.

이 중 삼성전자가 18위로 우리나라 기업 중에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 한국전력은 지난해 171위에서 올해에는 97위로 껑충 뛰었다.

또 현대자동차는 108위, SK홀딩스는 247위, 신한금융그룹는 271위를 각각 차지했다.

1위 자리는 중국공상은행이 4년 연속 지켰고 중국건설은행, 중국농업은행이 각각 2, 3위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1~3위를 모두 중국 은행들이 휩쓸게 됐다.
지난해 4위였던 중국은행은 2계단 하락해 6위가 됐다. 이는 중국의 경제성장 속도가 느려지면서 영업이익이 타격을 입은 탓으로 포브스는 분석했다.

최근 애플에 거액을 투자한 것으로 알려진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이 회장인 버크셔 해서웨이는 지난해보다 1계단 올라 4위가 됐다.

또 JP모건도 1계단 올라 5위가 됐으며 애플은 12위에서 8위로 올라섰다.

10위권 안에서 중국, 미국 외 이름을 올린 기업으로는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유일했다.

국가 별로는 미국기업이 총 586개사로 가장 많았다. 이어 중국이 249개사, 일본이 219개사, 영국이 92개사로 각각 나타났다. 우리나라는 5번째로 많았다.

또 2000개 기업의 이익 총액은 2조4000억 달러(약 2839조 원), 매출은 35조 달러, 자산은 162조 달러, 시장가치는 44조 달러로 각각 집계됐다.

올해로 14년째가 되는 이 순위는 포브스가 기업의 매출과 이익, 자산, 시장가치 등을 따져 산정된 결과다.

조은주 기자 ejch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