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금리인하와 양적완화는 무관"...중국 인민은행 확대해석 경계

공유
0


"금리인하와 양적완화는 무관"...중국 인민은행 확대해석 경계

center
중국인민은행 전경.
[글로벌이코노믹 김대호 기자] 중국의 금리인하는 양적완화로 오해해서는 안 된다고 중국 인민은행의 마쥔(馬駿) 수석 이코노미스트가 확대해석을 경계하고 나섰다.

마쥔 박사는 11일 중국재경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중국의 잇단 금리인하가 중국판 양적완화(QE)를 의미하는 것은 결코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미국과 일본 그리고 유럽 등지에서 시행했거나 지금도 시행 중인 양적완화는 통화를 사실상 무제한으로 풀어 금리를 제로수준으로 떨어뜨린 것으로 일종의 비상수단으로 보아야 한다”면서“ 이에 반해 중국의 금리인하는 경기둔화의 압박을 완화하려는 정상적인 통화정책이다”라고 말했다.

마쥔 박사는 이어 “중국은 기준금리 조정 뿐 아니라 재대출 등 유동성을 변화시킬 수 있는 정책적 여지가 매우 많다”며 “이런 상황에서 양적완화를 할 이유는 없다”라고 지적했다.

중국 인민은행은 통상적으로 은행 소속 이코노미스트들의 언론 회견 등을 통해 은행의 입장을 간접적으로 피력해왔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