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디딤, 가맹점 위생 관리 위해 세스코와 업무협약 체결

공유
0

디딤, 가맹점 위생 관리 위해 세스코와 업무협약 체결

매장 안정성과 가맹점 매출 증진에 도움 될 것으로 기대

매장 위생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박성환 디딤 프랜차이즈사업부 이사(왼쪽)와 김삼기 세스코 법인영업총괄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디딤이미지 확대보기
매장 위생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박성환 디딤 프랜차이즈사업부 이사(왼쪽)와 김삼기 세스코 법인영업총괄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디딤
외식 기업 디딤이 가맹점 방역 개선과 위생 관리를 위해 종합위생환경기업 세스코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세스코와의 업무협약은 철저한 방역을 통한 환경 개선으로 고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매장을 만들기 위해 진행됐다. 디딤은 자사 직영 브랜드인 백제원, 도쿄하나, 공화춘, 점보씨푸드 등에는 이미 세스코를 통한 위생 안전구역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디딤의 가맹점은 신규 계약 시 초기 비용 적용을 받지 않고 특별 혜택가로 세스코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방역 서비스를 받는 매장은 배달 앱과 네이버에 세스코멤버스 마크를 붙일 수 있게 된다.

디딤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고객들에게 안전한 식당이라는 인식을 높일 수 있어 매장의 안전성과 가맹점 매출 증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디딤 본사는 가맹점주들에게 세스코 방역 서비스를 받을 것을 적극적으로 권장하는 동시에 위생과 관련된 다양한 지원과 방안도 함께 마련할 계획이다.

디딤 관계자는 "디딤의 식당을 방문하는 고객들의 안전과 직원들의 위생을 위해 세스코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력 관계를 이어 가기로 했다"면서 "최근 코로나19와 비위생적인 매장들의 실태가 이슈화 되고 있는 만큼 디딤의 매장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환경 구축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