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비즈니스 인프라 차곡차곡 구축되는 '청라' '청라 SK V1' 관심 뜨거운 이유

공유
0

비즈니스 인프라 차곡차곡 구축되는 '청라' '청라 SK V1' 관심 뜨거운 이유

 청라 SK V1 투시도.
청라 SK V1 투시도.
인천 청라지구 일대가 수도권 첨단산업의 중심지로 도약하고 있다.

청라지구 내에 굵직한 대기업이 둥지를 트는 중이고, 첨단산업단지 조성은 물론 교통망 확충 호재까지 탄탄한 비즈니스 인프라까지 갖추고 있어서다.

현재 청라에는 GM 테크니컬센터가 입주해 있으며, 하나금융그룹의 본사와 계열사도 2025년까지 순차적으로 이전을 마칠 예정이다.

특히 단지 인근으로 조성되는 IHP도시첨단산업단지는 자동차 첨단 부품과 소재 관련 R&D 중심의 투자유치를 통해 2023년까지 조성되는 첨단산업단지로, 이 곳에 수소연료전지 부품 제조공장, BMW 연구개발 센터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렇게 대기업과 산업단지 등이 몰려 있는 지역은 기존에 갖춰져 있는 업무 환경 인프라의 활용이 편리해 기업의 입주 수요가 많다. 또한 같은 업종끼리 협력도 가능해 산업 클러스터를 구성하기가 용이하며 타 지역 기업과의 경쟁에서도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여기에 편리한 교통환경도 청라지구 내 기업수요를 끌어들이는데 한몫하고 있다. 서울지하철 7호선 연장선이 2027년 개통 예정으로, 개통 시 가산디지털단지까지 30분대, 서울 강남지역까지 환승 없이 한 번에 이동 가능하다.
또한 오는 2025년에는 영종과 청라를 잇는 길이 4.68㎞의 제3연륙교가 개통 예정이다. 여기에 경인고속도로 서인천IC,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북인천IC와 청라IC, 수도권 제2순환도로 남청라IC 등 광역도로망도 풍부해 차량을 통해 타 지역 이동이 수월하다.

업무단지에 있어 교통환경은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교통이 편리하면 직원들의 출퇴근 부담을 확 낮춰 이를 통해 높은 근무만족도를 기대할 수 있다. 기업도 물류 이동이나 미팅 등 타 지역 이동시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업무효율성도 높일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인천 청라지구가 다양한 인프라와 탁월한 산업 연계성 등의 장점으로 기업수요가 점점 늘어나고 있어 이에 따른 지식산업센터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며 “지식산업센터 공급이 많아지고 있는 이 시기에 우수한 산업 연계성으로 풍부한 기업수요를 확보하고 있는 청라지구 내 지식산업센터는 앞으로 높은 인기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청라지구 주요 입지에 지식산업센터 ‘청라 SK V1’이 분양을 앞두고 있어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동에 들어서며, SK건설에서 사명을 바꿔 새 단장한 SK에코플랜트가 시공한다. 지하 2층~지상 10층, 연면적 약 126,022.25㎡ 규모에 지식산업센터 493호실, 분양창고 26실, 근린생활시설 46호실로 청라국제도시의 지식산업센터 중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한다.

단지는 청라국제도시 내에 들어서 기업간 시너지 효과와 높은 미래 가치가 예상된다. 우선 현재 청라에는 GM테크니컬센터, 청라 하나드림타운 등의 주요 업무시설이 입주해 있다. 추후 청라시티타워, 청라의료복합타운, 청라 IHP도시첨단산업단지, 스타필드 청라, 코스트코 청라점, 로봇랜드 등도 들어설 예정이다.

차별화된 특화 설계도 눈길을 끈다. 우선 직선형 드라이브인 시스템 설계로 화물차가 3번 회전으로 7층까지 쾌속 도달이 가능하며, 각 사업장 안으로 차량이 들어가 물류 효율을 높일 수 있는 도어투도어 시스템이 적용된다.

실수요자들은 "청라 하나드림타운 등의 주요 업무시설에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여기에 라이브오피스 테라스 설계로 채광과 환기를 극대화했으며 타 호실 대비 서비스 면적 추가 효과도 누릴 수 있고, 전 호실에 발코니를 배치해 공간 활용도와 쾌적성을 높였다. 또한 입주자 회의실, 지상1층 로비라운지(2개소), 지상2~7층 포켓 휴게데크(4개소) 등 다양한 업무지원시설도 갖출 예정이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