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UAE 철강회사 코나레스 "인도와 전략적 협력으로 성장 가능했다"

공유
0

UAE 철강회사 코나레스 "인도와 전략적 협력으로 성장 가능했다"

UAE 철강회사 코나레스 바랏 바티아 최고경영자는 인도와 전략적 협력으로 성장 가능했다고 밝혔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이미지 확대보기
UAE 철강회사 코나레스 바랏 바티아 최고경영자는 "인도와 전략적 협력으로 성장 가능했다"고 밝혔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DB
코나레스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유일하게 민간 철강업체이자 최대 철강업체 중 하나이며, 이 지역에서 연간 115만 톤의 철강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강관과 튜브, 철근, 평강 컬러 코팅 라인 생산업체이다. 이 회사는 UAE에서 예정된 프로젝트를 수행하기 위한 3대 철근 공장 중 하나이다.

17일(현지시간) UAE에서 두 번째로 큰 민간 철강 제조업체인 코나레스의 바랏 바티아 최고경영자(CEO)는 제76회 인도 독립기념일을 맞아 인도가 UAE의 발전과 번영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바랏 바티아는 전략적 협력이 두 나라 사이의 관계를 증진시키는 데 매우 중요한 요소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UAE는 인도에 대한 투자 비중을 높였고, 안보 관련 문제에 대한 협력도 증가했다.
바티아는 UAE에서 30년 넘게 거주하며 UAE와 두바이 정부의 산업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과 신뢰에 감사해 하고 있다.

코나레스는 이 지역에서 끊임없이 진화해왔면서 "회사의 성장은 30년 동안 철강 산업에서 중요한 성장 이정표를 넘나드는 데 도움을 주면서, 부푼 궤적을 유지했다. 코레나스는 품질, 우수성, 서비스 표준에 대한 헌신으로 철강 산업의 새로운 기준을 설정했다"고 말했다.

두바이에 위치한 코나레스는 프리엔지니어링 회사, 철강무역회사, 중동 및 세계 각지의 시장을 포함한 광범위한 고객 네트워크를 제공하고 있다. 코나레스는 자사 제품의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는 과정에 있다.

코나레스는 제벨 알리 프리존에서 최첨단 12' 파이프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 공장을 통해 코나레스는 연간 160만 톤의 철강 생산 능력을 달성하였다. 중동이 개발에 집중함에 따라 코나레스는 강재와 파이프에 대한 증가하는 산업 요구사항을 충족시킬 수 있는 완벽한 파트너 역할을 했다.

코나레스는 국제 시장에서도 좋은 실적을 가지고 있다. 이 회사는 2005년부터 UAE와 GCC 이외의 다른 국가에도 철강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김진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