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테크윈, 美 뉴저지에 한화토탈케어센터 신규 오픈

공유
0

한화테크윈, 美 뉴저지에 한화토탈케어센터 신규 오픈

한화테크윈이 광고하고 있는 보안장치. 사진=한화테크윈아메리카이미지 확대보기
한화테크윈이 광고하고 있는 보안장치. 사진=한화테크윈아메리카
한화테크윈이 미국 뉴저지주에 새로운 수리·부품 센터를 ‘한화토탈케어센터(HTCC)’라 이름짓고 지난 7월 문을 열었다고 현지 언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한화테크윈은 뉴저지 본사 근처에 위치한 새로운 1만 평방피트(약 929㎡)의 공간에 HTCC를 열고 북미와 중남미 전역에 걸쳐 한화 제품에 대한 교체 및 수리 서비스를 취급하고 파트너로부터 반품 유닛을 받을 예정이다.

한화테크윈은 HTCC가 한화테크윈이 직접 소유하고 관리함으로써 수리 및 부품 교체 프로세스에 대한 통제력이 강화되고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하정훈 한화테크윈아메리카 사장은 "제품 문제나 부품 요청으로 인한 로스타임을 최대한 최소화하는 게 목표"라며 "이 새로운 수리 및 서비스 센터를 통해 고객과 파트너의 위치에 관계없이 훨씬 더 시기적절하고 포괄적인 지원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새로운 센터는 또한 미주 전역 다른 지역에 있는 회사들의 수리 센터와 영업소를 지원할 예정이며 엔지니어링 및 제조팀에 제품 수리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하는 등 한화 제품 품질 및 성능 전반의 개선에도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한화테크윈은 보안기업으로 2분기 2560억 원의 매출과 356억 원의 영업이익을 통해 2분기 연속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북미지역에서 전체 매출의 60%에 해당하는 1529억 원의 매출을 올려 매출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됐다.


장용석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ngy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