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BMW, 부산모터쇼서 i7과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최초 공개

공유
0

BMW, 부산모터쇼서 i7과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최초 공개

아시아 최초 공개 1종, 한국 최초 공개 4종 포함 총 21가지 모델 선봬

BMW의 전기 플래그십 세단 i7.사진=BMW코리아이미지 확대보기
BMW의 전기 플래그십 세단 i7.사진=BMW코리아
BMW그룹코리아는 내달 15일 개막하는 2022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전기 플래그십 세단 i7과 2세대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를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외에도 BMW는 iX M60 및 i4 M50, 미니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 모델 미니 일렉트릭, BMW 모토라드의 순수전기 모터사이클 CE 04 등도 함께 전시한다.

수입차 브랜드 중 유일하게 이번 부산 국제 모터쇼에 참가하는 BMW그룹코리아는 BMW와 미니, BMW 모토라드 브랜드의 전기화 모델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다각적인 접근법과 리더십을 제시할 예정이다.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사진=BMW코리아이미지 확대보기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사진=BMW코리아
먼저 BMW는 미래를 이끄는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테마로 순수 전기 플래그십 세단인 i7, 뛰어난 활용성과 브랜드 고유의 스포티한 주행감각을 겸비한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등 2개 모델을 국내 처음 선보이고 iX M60, i4 M50 등 BMW M의 노하우가 반영된 고성능 순수전기 모델도 함께 전시한다.

또 뉴 M850i xDrive 그란 쿠페, 뉴 M240i xDrive 쿠페, 뉴 M4 컴페티션 컨버터블 M xDrive, 뉴 X3 M 컴페티션 등 고성능 내연기관 M 모델들을 통해 BMW가 추구하는 ‘역동적인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소개할 예정이다.
미니 JCW의 전기화 버전인 미니 일렉트릭 페이스세터. 사진=BMW코리아이미지 확대보기
미니 JCW의 전기화 버전인 미니 일렉트릭 페이스세터. 사진=BMW코리아


미니는 '미니, 헤리티지로부터 미래로'를 주제로 고성능 브랜드 JCW의 탄생 60주년을 기념하는 한정 에디션인 미니 JCW 애니버서리 에디션과 미니 JCW의 전기화 버전인 미니 일렉트릭 페이스세터를 국내에 최초로 공개하고, 미니 JCW 클럽맨, 미니 JCW 컨트리맨, 미니 JCW 컨버터블’ 그리고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 모델인 미니 일렉트릭 등을 전시해 MINI의 레이싱 DNA와 브랜드의 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BMW 모토라드는 '라이더처럼 미래를 즐겨라'를 주제로 모터사이클의 지속가능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순수 전기 모터사이클 BMW CE 04, 럭셔리 그랜드 투어러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 등 3가지 모델을 전시한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