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폴스타 "대형 SUV '폴스타3', 오는 10월 세계 최초 공개"

공유
0

폴스타 "대형 SUV '폴스타3', 오는 10월 세계 최초 공개"

듀얼모터와 대형 배터리 탑재...600km 이상의 주행거리 인증 목표



폴스타3. 사진=폴스타코리아이미지 확대보기
폴스타3. 사진=폴스타코리아


폴스타는 브랜드 최초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폴스타3'를 오는 10월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폴스타3는 듀얼모터와 대형 배터리가 탑재될 예정이며, 유럽 세계표준자동차시험방식(WLTP) 기준 600km 이상의 주행거리 인증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동급 최고 수준의 라이다 센서와 인공지능(AI)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 엔비디아의 중앙 집중식 컴퓨팅 기술 탑재를 통해 진보된 고속도로 자율 주행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10월 새로운 영상과 이미지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되며, 일부 시장에서는 공개 당일부터 해당 모델의 고객 주문이 시작된다고 폴스타는 설명했다. 생산은 2023년부터, 미국과 중국에서 진행 될 예정이다.

토마스 잉엔라트 폴스타 최고경영자(CEO)는 "폴스타3는 전동화 시대에 걸맞은 프리미엄 대형 전기 SUV"라며"폴스타의 디자인 정체성은 보다 강렬하고 개성 있게 진화했고, 브랜드 핵심 가치인 퍼포먼스에 더욱 충실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폴스타는 자사 최초의 대형 전기 퍼포먼스 SUV 폴스타3를 시작으로 향후 3년간 매년 신차를 출시하고 2023년말까지 30개 이상의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등 2025년까지 2021년 기준 약 2만9000여대 판매에서 10배 성장한 누적 29만 대를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김정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h132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