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디펜스, 濠 TEi서비스와 '레드백' 패키지조립 계약

공유
0

한화디펜스, 濠 TEi서비스와 '레드백' 패키지조립 계약

레드백 조립 위해 TEi서비시스와 1500만달러에 계약

한화디펜스가 만든 레드백 보병용 장갑차. 레드백은 호주 방위군의 차세대 보병용 장갑차 선정사업에 최종후보로 올라 있다. 사진=한화디펜스이미지 확대보기
한화디펜스가 만든 레드백 보병용 장갑차. 레드백은 호주 방위군의 차세대 보병용 장갑차 선정사업에 최종후보로 올라 있다. 사진=한화디펜스
한화디펜스의 차세대 보병용 장갑차 '레드백'이 호주에서 패키지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9일(현지시각) 호주디펜스매거진(ADM)에 따르면 호주의 차세대 장갑차 선정 사업(Land400)에 참여 중인 한화디펜스는 '레드백' 보병 전투차량(IFV)의 패키지조립을 담당할 TEi서비시스와 1500만달러에 계약했다.

한화디펜스호주 리차드 조 상무는 "TEi서비시스와 같은 강력한 지역 기반 호주 회사가 레드백팀에 참여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TEi서비시스는 2020년 호주 Land400 사업 로드쇼 당시 한화디펜스호주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한화디펜스가 퀀즐랜드 북부의 TEi서비시스를 직접 방문하면서 인연이 깊어졌다.

TEi서비시스는 레드백 제작과정에서 경사로, 도어 및 해치를 포함하는 레드백 제품군의 주요 제작패키지를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한화디펜스 레드백은 호주 정부가 180억~270억달러(22조1454억~33조2181억원)을 투입해 최대 450대의 방위군의 보병 전투차량을 구입하는 차기 장갑차 선정사업에서 독일 라인메탈의 링스(Lynx)와 공동 최종 후보에 올라있다.


서종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eojy7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