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 김동관 사장 등기임원에 선임...미래사업전략 맡긴다

공유
0

㈜한화 김동관 사장 등기임원에 선임...미래사업전략 맡긴다

7일 이사회 열고, 김동관 사장의 등기임원 선임안 주총안건으로 의결
그룹내 우주산업 관련 '스페이스허브' 지휘...한화그룹 "책임경영 차원"

㈜한화가 7일 이사회를 열고 전략부문을 맡고 있는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을 등기임원에 선임하는 안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의결했다. 사진=한화그룹이미지 확대보기
㈜한화가 7일 이사회를 열고 전략부문을 맡고 있는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을 등기임원에 선임하는 안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의결했다. 사진=한화그룹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장남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이 ㈜한화 등기임원에 올랐다.

7일 한화그룹에 따르면 지주사인 ㈜한화는 7일 이사회를 열고 전략부문장을 맡고 있는 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안을 주주총회 안건으로 의결했다.

김 사장은 2020년부터 맡아온 ㈜한화의 전략부문을 맡아오며, 그룹의 미래사업 전략을 수립하고 이행해왔다. 김 사장의 등기 임원 선임은 오는 29일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이뤄진다.
㈜한화 이사회는 이날 권익환 변호사의 사외이사 선임 관련 주주총회 안건도 의결했다. 서울 남부지검장을 지낸 권 변호사는 준법경영 전문가다. 회사관계자는 “불확실성이 커진 포스트 코로나 상황에서 어느 때보다 책임경영이 필요하다는 점을 우선적으로 고려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김 사장은 지난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서 사내이사를 맡아 한화그룹 우주사업 종합상황실 ‘스페이스허브’를 지휘하고 있다. 김 사장의 우주사업 분야는 △스페이스허브-KAIST 우주연구센터 설립 △한화시스템의 우주인터넷 기업 원웹(OneWeb) 투자와 이사회 참여권 확보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누리호 75톤(t)급 엔진 제작 성공 등의 성과를 냈다.

스페이스허브 출범 당시 한화에어로스페이스·한화시스템·쎄트렉아이와 함께 합류한 ㈜한화도 지난해 항공우주연구원과 ‘인공위성의 심장’으로 불리는 ‘저장성 이원추진제 추력기(인공위성의 궤도 수정, 자세 제어 등을 담당하는 핵심 부품)’ 개발 협약을 맺는 등 우주사업 진출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한화 측은 “이사진 구성을 다양화하고 전문성을 더해 이사회의 역량과 권한이 커졌다. 이사회 중심의 책임경영이 강화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종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eojy7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