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드뉴스] ‘나 몰래 엿봤나’… 이통사별 ‘통신자료 제공사실’ 열람 신청하는 방법

공유
6

[카드뉴스] ‘나 몰래 엿봤나’… 이통사별 ‘통신자료 제공사실’ 열람 신청하는 방법

이미지 확대보기
이미지 확대보기
이미지 확대보기

최근 네이버가 영장을 제시하지 않을 경우 고객의 개인정보를 수사기관에 제공하지 않기로 결정했죠. 그렇다면 이동통신사들은 어떨까요?
가입자도 모르는 사이에 수사기관에 개인정보가 제공되고 있었습니다.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가입자는 자신의 정보를 이용하거나 제3자에게 제공한 현황 등을 이동통신사에 열람 신청할 수 있는데요. 자신의 통신자료 제공사실에 대해 열람을 신청하는 방법을 이동통신사별로 알아볼까요?

먼저 KT는 홈페이지의 고객센터(http://bit.ly/22kUh78)에서 ‘통신자료 제공내역’을 클릭해 본인확인 후 열람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LG유플러스는 홈페이지 메인 하단에 ‘개인정보이용내역’(http://bit.ly/1pt8AbS)을 클릭해 회원 또는 비회원 조회를 선택한 뒤 열람을 신청합니다. SK텔레콤은 티월드 홈페이지 메인(http://bit.ly/1SRIQkP) 하단의 ‘이용내역 조회’를 클릭한 뒤 조회할 서비스를 선택하고 열람을 신청하면 됩니다.

이동통신사 세 곳 모두 열람신청을 접수한 뒤 최대 열흘 안에 해당 내용을 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김채린 기자 chr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