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애플카, AR 탑재한 창문 없는 차로 나올 가능성

공유
6

애플카, AR 탑재한 창문 없는 차로 나올 가능성



'창문 없는' 애플카 가상도. 사진=VR스카우트이미지 확대보기
'창문 없는' 애플카 가상도. 사진=VR스카우트


애플이 오는 2025년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인 것으로 알려진 자율주행 전기차에 가상현실(AR) 시스템이 탑재되고 창문이 전혀 없는 형태로 선보일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AR 전문매체 VR스카우트는 애플이 미국 특허상표청(USPTO)에 그동안 낸 특허출원 신청서를 파악한 결과 VR 기술이 적용된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에 관한 특허를 출원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이 제출한 특허 신청 서류에 따르면 이 VR 시스템은 운전자가 VR 헤드셋을 착용한 상태에서 실내에서 게임을 비롯한 오락물을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으로 시청하는 콘텐츠와 차량의 진동을 연동시킨 것이 특징이다.

또 이 VR 시스템 덕분에 차량 외부에 설치된 카메라를 통해 차량의 주변 상황을 헤드셋으로 파악할 수 있어 창문이 전혀 없이도 운전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VR스카우트는 전했다.

애플이 VR 헤드셋와 증강현실(AR) 헤드셋을 개발 중이라는 보도는 그동안 있었으나 이 장치가 애플카에 적용될 가능성이 있다는 보도가 나온 것은 처음이다.

애플이 최근 미국에서 특허출원한 애플카용 VR 시스템의 도표. 사진=미특허상표청
애플이 최근 미국에서 특허출원한 애플카용 VR 시스템의 도표. 사진=미특허상표청



이혜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