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포토+] 송혜교 "'더 글로리'서 바둑 충분히 했다…이제 안해"

공유
0

[포토+] 송혜교 "'더 글로리'서 바둑 충분히 했다…이제 안해"

 송혜교. 사진=넷플릭스 코리아 제공/뉴시스
송혜교. 사진=넷플릭스 코리아 제공/뉴시스
배우 송혜교가 넷플릭스 드라마 '더 글로리' 비화를 공개했다.

지난 4일 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는 '반말에도 세상 쿨한 송혜교의 키워드 인터뷰'라는 제목의 숏츠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송혜교는 제작진과 반말로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는 '더 글로리'와 관련된 키워드로 '영광', '김은숙 작가님', '안길호 감독님'을 언급했다.

극 중 맡은 '문동은' 캐릭터에 대해서는 "보호받지 않고 자란 인물이기 때문에 내가 연기를 함으로써 보호해주고 싶은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작품 속 자주 등장했던 '김밥 먹방'에 대해서 "참치김밥을 먹었다"며 "몇 번 찍고 나서는 김밥 메뉴를 다른 거 해달라고 부탁했다"고 털어놨다.

극에서 문동은을 학창시절 내내 괴롭혔던 학교폭력 가해자 '박연진'(임지연) 캐릭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박연진은) 사악하다. '너부터 일단 벌 받아. 나도 내가 하는 행동에 대해서 벌 받을게' 그런 마음으로 향해 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런가 하면 동은은 복수를 위한 과정 중 바둑을 두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송혜교는 "동은이에게 바둑이란 계획 아닐까. 하나하나 차곡차곡 정리되는 과정이다. 드라마에서 (바둑) 충분히 한 것 같다. 이제 안 할래"라고 전했다.

끝으로 송혜교는 "새롭게 장르물로 대변신 했는데 많이 사랑해달라"고 부탁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