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경희 이천시장 "남부권 시장실 시민소통의 교두보 역할"

공유
0

김경희 이천시장 "남부권 시장실 시민소통의 교두보 역할"

남부 시장실 운영이미지 확대보기
남부 시장실 운영
김경희 경기도 이천시장이 민선 8기 첫 걸음부터 대민 소통 채널인 '남부 시장실' 운영에 들어가 장호원 일대 지역민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남부 시장실은 당선 이전부터 김 시장이 구상해 왔던 생각을 시민중심 소통행정을 수행하며 대민 행정 서비스를 직접 챙겨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경희 시장은 매주 화요일 오후에 장호원읍 행정복지센터에 남부 시장실에서 지역 시민들의 의견 청취와 피부에 와닿은 업무처리를 하며 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사전에 예약한 민원사항은 관련 부서장들이 현장을 직접 확인해 당일 김시장과 함께 해결방안까지 원스톱 민원인을 처리해 생동감 넘치는 시정을 펼치고 있다.

남부 시장실은 본 시청과 약 25km 떨어져 행정 서비스의 수혜에 취약한 곳이다. 이중 장호원읍, 율면, 설성면, 모가면 주민들은 남부 시장실을 운영하면서부터 행정 서비스 혜택을 받고 있다.

지난 4개월동안 총 200여명의 시민들이 다녀갔고 11월말 현재 18회 운영하여 251건의 시민 의견을 청취했다.

주요 민원은 도로 분야·농업·환경·체육분야에서 많은 의견이 제시되어 총 144건의 민원 해결책을 제시했고 70건은 해결방안을 검토중이다.

김 시장은 "8년을 이천시 전역을 돌아다니며 시민들의 의견을 들었다. 쇠퇴해가는 남부권에 활력을 주고 지역에서 소외받는 시민이 없도록 꼼꼼히 살피리라 다짐했다. 시장 취임 직후부터 남부 시장실을 운영하면서 시민소통의 교두보 역할을 현실로 보여줘 뿌듯하다. 최초의 여성시장으로 당선됐지만 시정운영에 열과 정성을 다해 시민에게 최고의 행정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지은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