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천시, 개발행위 인·허가 민원 개선방안 마련

공유
0

이천시, 개발행위 인·허가 민원 개선방안 마련

이천시청사 전경이미지 확대보기
이천시청사 전경
경기도 이천시(시장 김경희)는 매년 개발행위허가·건축허가는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나 행정처리 지연에 대한 민원 등을 해소하기 위해 개선방안을 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올해 상반기 민원처리가 4천247건에 달하고 있는 가운데, 내부적인 개선방안을 위하여 허가업무담당자를 대상으로 개발행위·건축허가 직무교육을 자체적으로 4회 실시하여 민원응대 방법, 법령 및 편람 업무연찬, 사례를 통한 민원처리 단축방안 모색하여 개인역량 강화 및 내실을 기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또한 업무별(개발행위 토지분할·명의변경·준공검사, 산지전용변경신고, 공사감리자지정신청 등) 민원처리 단축계획을 세웠고, 매월 운영되는 도시계획분과위원회 집합심의를 기존 1회에서 2회 확대운영 계획을 세워 더 많은 안건이 빠르고 원활히 처리될 수 있게 했다.

외부적인 개선방안을 위해서는 관내 공간정보협회, 건축사 협회 등 2개의 인·허가 업무 대행단체를 초대하여 소통 나눔의 장을 실시해 인·허가 처리과정 문제점, 법령 및 지침 해석의 이견 등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토론을 통한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간담회를 통하여 이천시 및 대행단체 서로간의 애로사항을 허심탄회하게 얘기할 수 있는 좋은 자리가 되었고 향후에도 수시로 이런 자리를 마련하여 서로가 만족할 수 있는 결과를 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경희 이천시장은 “개발행위 증가에 따른 업무량 과다로 야근 및 주말 근무도 서슴지 않은 직원들에게 감사하고, 자체 직무교육·외부 간담회 추진, 부서 인력 재배치 및 충원 등으로 민원만족도가 향상되고 신뢰받는 행정서비스가 실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지은 이지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dlwltn31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