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옐런 美 재무 내달 첫 방한

공유
0

옐런 美 재무 내달 첫 방한

19~20일 양일간…경제·금융 협력 등 논의 전망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사진=연합뉴스이미지 확대보기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 사진=연합뉴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이 취임 이후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다.

28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미국 재무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옐런 재무장관이 내달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한국을 방문한다고 발표했다.

옐런 장관이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작년 1월 취임 이래 처음이며, 미국 재무장관의 방한은 2016년 6월 제이콥 루 장관 이후 6년 만이다.

옐런 장관은 내달 12일부터 13일까지 일본 도쿄에 머문 뒤 15∼16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회의에 참석하고 나서 19일 서울에 도착할 예정이다.

옐런 장관은 방한 기간에 추경호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과 한미 재무장관회의를 하고 양국의 경제·금융 협력과 G20 등을 통한 정책 공조 강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심화하는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대책과 대(對) 러시아 제재 등 현안도 회의 의제에 오를 전망이다.


이상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arinebo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