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尹 당선인, 새 정부 초대 총리 후보자에 한덕수 지명…"경제안보 적임자"

공유
0

尹 당선인, 새 정부 초대 총리 후보자에 한덕수 지명…"경제안보 적임자"

통상 분야 엘리트 코스 밟은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윤석열 정부 초대 국무총리에 내정된 한덕수 후보자.
윤석열 정부 초대 국무총리에 내정된 한덕수 후보자.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3일 새 정부 초대 국무총리에 한덕수(73) 전 총리를 지명했다.

윤 당선인은 이날 서울 통의동 인수위 기자회견장에서 당선인 신분 첫 인선으로 경제안보에 적임자라며 한덕수 전 총리를 국무총리 후보자로 낙점했다.

윤 당선인은 "한 후보자는 정파와 무관하게 오로지 실력과 전문성을 인정받아 국정 핵심 보직을 두루 역임하신 분"이라며 "민관을 아우르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내각을 총괄하고 조정하면서 국정과제를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말했다.

한 후보자는 "대한민국을 둘러싼 대내외적 경제와 지정학적 여건이 매우 엄중한 때에 국무총리 지명이라는 큰 짐을 지게 돼서 한편으로는 영광스러우면서도 매우 무겁고 또 큰 책임을 느낀다"고 밝혔다.

한 후보자는 행정고시 합격 후 통상 분야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아 국무총리까지 지낸 정통 경제 관료 출신이다. 보수·진보 진영을 가리지 않고 중용됐다.

김대중 정부에서 외교통상부 통상교섭본부장, 대통령 경제수석을 지냈으며 노무현 정부 때 국무조정실장,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 국무총리를 역임했다. 이명박 정부에서 주미 대사를 지냈다.


노정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no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