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천시, 노후 무인민원발급기 신형으로 교체

공유
0

이천시, 노후 무인민원발급기 신형으로 교체

신형무인민원발급기이미지 확대보기
신형무인민원발급기
"운영시간은 오전 7시부터 야간 12시까지로 확대했다."

경기도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시민들의 민원서류 발급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노후된 무인민원발급기를 신형으로 교체했다고 16일 밝혔다.

교체된 신형 무인민원발급기는 시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사용메뉴 기본화면과 어르신 및 저시력자를 위한 화면확대 기능 제공, 시각장애인을 위한 이어폰소켓, 촉각모니터, 음성유도기, 메시지 음성안내를 제공하며, 휠체어 이용 민원의 편의를 위해 사용메뉴 기본화면 위치의 상하 변동이 가능한 시스템을 갖추었다.
또한, 최근 아파트와 오피스텔 신축 등으로 무인민원발급사용이 증가하고 있어 안흥현장민원실 내 무인민원발급기 운영시간을 오전 7시부터 야간 12시까지로 확대했다.

시는 시청 및 읍면동행정복지센터와 다중이용시설 등 총 30개소 33대의 무인민원발급기를 운영하고 있는데 이중 시청,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 sk하이닉스 등 총 5개소에서는 연중무휴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무인민원발급기는 주민등록 등․초본 및 가족관계증명서, 토지대장, 자동차등록원부, 병적증명서, 납세증명서 등 112종의 민원서류를 빠르게 발급 받을 수 있어 시민들의 반응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시 관계자는 “비대면 민원수요가 증가하는 만큼 시민의 눈높이에 맞춰, 앞으로도 민원편의를 증진하고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