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성남시, ‘성남형교육 지원사업’ 펼친다

공유
0

성남시, ‘성남형교육 지원사업’ 펼친다

성남형교육‘초등 미래교육 프로그램’현장이미지 확대보기
성남형교육‘초등 미래교육 프로그램’현장
"교육경비는 학교별 신청을 받아 지원합니다."

경기도 성남시는 관내 158곳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9만6714명에게 창의적 교육과정과 지역 인프라를 활용한 체험교육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지원은 모두 9개 영역, 55개 프로그램이며 ▲빛깔 있는 우리 학교=학생회·학부모회 지원, 학생 중심 교육과정 지원 ▲학교 제안형 교육과정=자유학년제 진로 체험, 고교학점제 ▲지역특성화사업=목공수업, 기후변화교실, 성남FC 축구교실, BOOK극성 ▲진로·직업체험 교육=관내 기업 체험 프로젝트, 성남형 ICT융합교육 등이다.
이중 성남의 특색을 담은 지역특성화사업과 학교제안형 교육과정 등에 중점을 둬 사업비(114억원)의 42%인 48억원을 투입한다.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해 학교로 찾아가는 체험교육과 온·오프라인 혼합(블렌디드) 방식의 진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학교 내 독서문화 활성화와 학생의 문해력 향상을 위한 ‘BOOK극성 독서동아리’를 지원한다.

이 외에도 학생들이 진로에 따라 다양한 과목을 선택·이수하고 누적 학점이 기준을 채우면 졸업을 인정받는 ‘고교학점제’ 교육과정 운영하고, 각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교육경비는 학교별 신청을 받아 지원한다.

지원 신청은 21일~25일 성남형교육 통합솔루션인 ‘원클릭시스템 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지고, 교사가 프로그램 신청과 운영, 정산 등 전 과정을 하나의 시스템에서 간편하게 할 수 있도록 했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