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남시, 건설과 등 주요 업무계획 보고 진행

공유
0

하남시, 건설과 등 주요 업무계획 보고 진행

‘도로ㆍ공공시설 등 안전 차질 없이 추진

‘2022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7일차 일정 진행이미지 확대보기
‘2022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7일차 일정 진행
"형형색색 수목 LED 조명기구 등을 설치해 지역 명소로 부상시키겠다."

경기도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10일 건설과, 도로관리과 및 회계과 등 3개 부서를 대상으로 ‘2022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를 진행했다.

첫 보고를 진행한 건설과는 선동IC 교통정체 해소를 위한 ‘선동IC 확장 개선 공사’를 오는 5월 착공, 12월 준공할 계획이다.

이는 선동IC 일원 1.4㎞ 구간의 연결로 확장 및 교차로 개선 사업으로, 올림픽대로 진입연결로 차량 대기공간이 현재 약 43대에서 86대까지 늘어나게 돼 정체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감북동 숙원인 ‘가무나리마을 진입로 개설 공사’도 다음 달 착공에 들어간다. 연장 0.68㎞, 폭 11m, 왕복 2차로로 내년 12월 준공 예정이며, 확장에 따른 원활한 교통소통과 보도 신설에 따른 보행권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특히 건설과는 지난해 시민·기업·사회단체 등과의 민관협치로 하천 수질개선, 생태계 복원 등을 실시해 주목받은 ‘1단체 1하천 가꾸기’ 사업을 주민참여예산으로 지속 추진한다. 올해는 산곡천변, 덕풍천 등이 대상이다.
이날 김 시장은 “하남 최대의 자연자원인 당정뜰 공원 등 한강변의 친환경적 활용 방안을 강구하고 지속적인 관리를 당부한다”며, “망월천 물순환시스템 개선 공사도 차질 없이 마무리하고, 망월천 지역협의회를 중심으로 한 주민참여형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도로관리과는 지난해 12월 수립한 ‘자전거 이용 활성화 계획’을 바탕으로 연차별 예산을 확보해 자전거 도로 확충 등 관련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어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환경 조성을 기본으로, 자전거 이용 활성화 및 LED 조명을 활용한 경관조명 사업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 김 시장은 "관계부서와 협업을 통해 자전거 이용 문화 확산을 위한 정책 대안을 마련해 달라”고 지시하고, 올해는 ‘빛으로 행복한 벚꽃길 명소개발 사업’을 신규사업으로 추진한다"면서 "대상 구간은 덕풍3교에서 덕풍교까지 0.87㎞로, 형형색색의 수목 LED 조명기구 등을 설치해 지역 명소로 부상시킨다"고 말했다.

이어 "싱크홀 안전 관리에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특별한 대책이 필요하다"며, "관계부서와 협업을 통해 ‘지하공간 통합지도 구축’ 등 대안을 마련해 추진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에 회계과는 "현재 공사 중인 의회청사 증축은 오는 8월까지 준공할 예정이고, 종합복지타운은 이달 중, 시민행복센터 및 감일 공공복합청사는 다음 달 착공에 들어간다. 또한 제2노인복지관은 오는 10월 착공할 예정이며, 감일 복합커뮤니티센터는 다음 달 설계용역에 착수해 내년 3월 공사에 들어간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현재 노후화된 풍산동 행정복지센터도 풍산동 581-2번지로 이전, ‘풍산동 공공복합청사’로 탈바꿈 하고, 지난해 지방재정 투자심사를 완료하고 토지매입 계약을 체결해 오는 4월 설계용역에 착수할 예정이고, 내년 1월 착공 후 2024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김 시장은 "공공시설의 차질 없는 건립뿐만 아니라,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안전한 건립을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회계과는 공공시설 내 강당, 회의실 등 37개소 개방을 통해 ‘공공자원 시민개방’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달 중 경기공유서비스 등 시스템 등록을 완료할 예정이다.


문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jh69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