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담비·KB국민카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단독 제휴

공유
0

담비·KB국민카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단독 제휴

담비가 KB국민카드와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제휴를 진행했다. [사진=담비]이미지 확대보기
담비가 KB국민카드와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제휴를 진행했다. [사진=담비]
담보대출 비교 플랫폼 담비가 KB국민카드와 건강한 주거안정 생태계 확장을 위해 손을 잡았다.

담비를 운영하는 베스트핀은 KB국민카드와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제도 및 상품을 알리기 위한 제휴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전세보증금반환보증이란, 전세계약 종료 시 임대인이 임차인에게 반환하는 전세보증금의 반환을 책임지는 것을 말한다. 전세 하락으로 전세입자가 집주인에게 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할 경우 기관에서 대신 돌려받을 수 있도록 마련한 정부 주도 상품이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등에서 취급해 온 이 상품은 그동안 네이버, 카카오 등 빅테크 기업을 중심으로 제공돼 왔다.
최근 HUG 전세보증금반환보증보험이 KB국민카드를 통해서도 선보이게 되면서 새로운 활로를 맞고 있다. KB국민카드는 더 많은 금융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전세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당 상품을 널리 알리고자, 대출비교에 특화된 핀테크 전문 플랫폼 담비와 단독으로 제휴를 맺게 됐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전세보증금반환보증보험은 전세 세입자의 자산보호를 위해 꼭 필요한 보험"이라며 "대출 비교 분야에서 입지를 구축한 담비에서 전세 대출을 찾는 고객이 날로 늘고 있는 만큼 시너지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베스트핀 주은영 대표는 "전세 대출로 고민하는 고객들이 안전하고 합리적인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정부가 출시한 보증보험을 KB국민카드와 함께 소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담비는 국민들이 안정적으로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환경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담비는 계속된 금리 인상 때문에 늘어나는 상환 부담을 줄여 주기 위한 목적으로 대출 이자를 지원해주는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이벤트는 8월15일부터 9월30일까지 담비에서 대출을 실행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선정된다.


이종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zzongyi@g-enews.com